in

[풍경] 비 내리는 프놈펜

캄보디아는 지금 우기,

일년의 반은 비가 오는 시즌이다.

모토를 타고 가다 보면 장대 같은 비를 종종 만난다.

오늘도 어김 없이 비를 만났다.

비를 좋아 하지만 비를 맞는 것은 싫어 한다.

뱃살을 빼고 싶지만 뛰기를 싫어하는 것처림.

This post was created with our nice and easy submission form. Create your post!

What do you think?

1 point
Upvote Downvote

Total votes: 1

Upvotes: 1

Upvotes percentage: 100.000000%

Downvotes: 0

Downvotes percentage: 0.000000%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과일의 여왕 두렌 껍질 제거 방법

[풍경] 캄보디아 까엡 껩